::: 경북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전공소모임 doing, 두잉홈페이지 / 게시판 ...
아이디
비밀번호
Home 모임소개 회원소개 게시판 자료실 방명록     
     이 곳은 doing 식구와 방문객들을 위한 게시판 공간입니다.
    최근 쏟아지는 광고성 글 때문에 글쓰기 권한을 회원가입자로 제한합니다. 양해 바랍니다.
게시판
  회원게시판
  현장릴레이
  두잉달맞이
  도시락모임
  책모임
  현장메아리(후삭제)
  나눔의 글(후삭제)
  질문과 답(후삭제)
 
 

:::: 회원게시판 ::::
doing 식구들이 안부를 전하며 지지와 격려와 도전을 얻는 전용게시판입니다.


 두잉 장학금 신청하세요

2004-06-29 22:33:06, Hit : 1944

작성자 : 박시현
두잉 장학금 알고 계신가요?

먼저 현장으로 나와서 일하고 있는 많은 두잉선후배들이 십시일반으로 장학금을 만들었습니다.

학교다닐 때 이곳저곳 다니며 열심히 배우고 싶지만, 재정적으로 가끔 머뭇거렸던 것을 기억하니다. 열심히 학업에만 전념하고 싶었지만 경제적으로 넉넉하지 않아 아르바이트도 하며 보냈던 4학년 시절도 있었습니다.

두잉의 후배들이 조금이나마 그러한 머뭇거림과 힘겨움을 덜 수 있다면 그것으로 만족합니다.

단순한 후원금이 아닙니다.

늘 믿음직스러운 두잉 후배들에게 대한 투자입니다. 열심히 받아서 쓰시고, 졸업 후 돈을 벌게되면 그때다시 십시일반 두잉장학금에 동참하여 주십시요.

=============

제가 알기로 이번 여름방학 동안 학습을 위해 먼 길 떠나는 유정이 상진이 정무에게 두잉장학금이 지원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.

아직 여유자금이 있다하니 두잉자료실의 장학금 신청서를 작성하여 신청해 주십시요.

그리고, 먼저 현장에 계신 두잉선배들께는 십시일반 두잉장학금에 동참해 주시기를 당부드립니다.






328
  ...   2
 김선희
2218 2004-08-04
327
  청량산에 시현형 
 김동찬
2205 2004-08-02
326
  명환이의 명복을 빌며.. 
 안기숙
2294 2004-07-17
325
  명환이 명복을 빕니다. 
 김동찬
2114 2004-07-14
324
  오랫만에...   3
 윤정훈
2092 2004-07-12
323
  방학은 어떻게 보내고 계세요?   4
 조연하
2148 2004-07-12
322
    [re] 2004년 여름, 두잉장학금 전달하였습니다. 
 김순혜
2068 2004-06-30
321
  2004년 여름, 두잉장학금 전달하였습니다. 
 김순혜
2182 2004-06-30
  두잉 장학금 신청하세요 
 박시현
1944 2004-06-29
319
  [사진 몇장] 철암마을 동찬이   2
 김동찬
1956 2004-06-26
318
  부스러기사랑나눔회 교육에 참여하러 서울에 가요...   3
 김유정
2223 2004-06-15
317
  전북대 전공수업으로 뮤직비디오를 만들었습니다   1
 김상진
2182 2004-06-12
316
  6차복지순례에 지원하였습니다.   1
 김상진
2155 2004-06-09
315
  축! 이정아, 권용덕, 조효숭... 공무원 시험 합격   6
 박시현
2300 2004-06-03
314
  정무. 이번에 복지순례 갑니다!!!   5
 변정무
2153 2004-06-01
313
  풍경 2호점 약도 + 글... 
 변정무
2481 2004-05-27
312
  [축하] 풍경 사회복지사 조성태 아버지 되다.   3
 김동찬
2109 2004-05-25
311
  소식*^^*   4
 안기숙
2386 2004-05-19
310
  좋은 얘기 
 김순혜
2003 2004-05-12
309
  남구자활후견기관 자활공동체 '반짇고리' 창업 개업식   2
 김순혜
2187 2004-05-04

[1][2][3][4][5][6][7][8][9] 10 ..[26]

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또미
 
copyleft by doing    
Club of committed social workers    doing    ::: since 2000 :::