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: 경북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전공소모임 doing, 두잉홈페이지 / 게시판 ...
아이디
비밀번호
Home 모임소개 회원소개 게시판 자료실 방명록     
     이 곳은 doing 식구와 방문객들을 위한 게시판 공간입니다.
    최근 쏟아지는 광고성 글 때문에 글쓰기 권한을 회원가입자로 제한합니다. 양해 바랍니다.
게시판
  회원게시판
  현장릴레이
  두잉달맞이
  도시락모임
  책모임
  현장메아리(후삭제)
  나눔의 글(후삭제)
  질문과 답(후삭제)
 
 

:::: 회원게시판 ::::
doing 식구들이 안부를 전하며 지지와 격려와 도전을 얻는 전용게시판입니다.


 [re] 예쁜 기숙이 언니(미공개 봄소풍 사진)

2005-05-18 13:43:45, Hit : 1856

작성자 : 윤정훈
예쁜 기숙이 언니 ! 힘내요

사진 올린다는게 너무 늦었지요? 이쁜 기숙이 언니 사진 올린다는 핑계로 슬그머니 나머지 사진들도 올립니다. ㅋㅋㅋ
























오랫만에 보니 새롭지요? 모두들....


p.s: 근데요. 저는 두잉갤러리에 사진이 안올려져요. 왜일까요....소풍다녀와서 여러번 시도하다 포기해버렸네요.... 오늘은 할 수없이 저번처럼 일단 네이버블로거에 올리고 연결시키긴 했는데....



김원한
누나, 클릭하고 나서야 보이네요. 왜 그럴까요? 2005-05-19
00:18:21

수정  
윤정훈
그러게 원한아~ 시현선배한테 또 물어봐야겠다. ㅠ ㅠ 2005-05-20
14:12:21

수정  
박시현
정훈아, 인터넷 검색해보니.. 네이버 블로그의 이미지는 외부게시판에 링크를 걸지못하도록 제한하고 있다는구나. 아마 다음카페도 해보지는 않았지만 마찬가지 일거다. 2005-05-20
16:29:38

수정  
박시현
그래서, 임의로 사진을 다운받아 두잉갤러리에 저장하고 다시 그림을 두잉갤러리주소로 링크를 수정하였다. 괜찮지? 2005-05-20
16:30:26

수정  
박시현
정훈이는 두잉갤러리 사용이 왜 되지않을까? 이상하네, 혹시 다음에 또 그러면 나한테 일러라. 전화주면 그때 함께 원인을 알아보자. 2005-05-20
16:31:23

수정  
윤정훈
물론이죠. 선배 늘 고마워요. 담에 또 물어볼께요. 모르는게 많지만 물어볼곳 많아 그것도 좋네요 ㅋㅋㅋ 2005-05-25
23:06:50

수정  


    [re] 예쁜 기숙이 언니(미공개 봄소풍 사진)   6
 윤정훈
1856 2005-05-18
387
  새롭게 도전하는 이곳.   5
 안기숙
1849 2005-05-17
386
  대구 다사고등학교에서의 일주일   3
 안기숙
1779 2005-05-14
385
  상대적이며 절대적인 지식의 백과사전   2
 이정아
1747 2005-05-13
384
  야유회 동영상 - 풀피리원정대   6
 김상진
2264 2005-05-09
383
  새로운, 즐거운 한주 ^-^   2
 김선희
1745 2005-05-09
382
  글로벌 챌린저 계획서랍니다.   5
 김후관
2235 2005-05-06
381
  정훈언니와의 뮤지컬 데이트~ <아름다운 세상을 위하여>   2
 전효민
1777 2005-05-03
380
    [re] 이미지(사진,그림) 링크시킬 때 - 수정 5월 3일   1
 박시현
2085 2005-05-02
379
  [친교위원회-두잉 야유회 공지] 봄소풍 가요   13
 윤정훈
2094 2005-04-30
378
  사회복지전담공무원에 관심 있으신분들 계신가요? '-' 
 김선희
1738 2005-04-28
377
  4월 30일 뮤지컬 보러 갈 사람 요요~ 올라 붙어라~~~~   2
 전효민
2729 2005-04-27
376
  봄향기에 절대 무감각 할 수 없는 두잉 식구들!!   22
 윤정훈
2114 2005-04-25
375
  친구들과   4
 윤정훈
1892 2005-04-25
374
  광산지역사회연구소 제4기 광활팀 모집 (7.7~8.18)   1
 김동찬
2037 2005-04-24
373
    게을러야 한다   3
 김동찬
1825 2005-04-24
372
  게을러지는 나에게   3
 박진영
1596 2005-04-24
371
  'love letter' 를 제안합니다. 의견을 꼬리말로..   5
 박시현
1834 2005-04-22
370
    [re] 자신을 사랑할 줄 아는, 풍경사회복지사 성태형 
 박시현
1699 2005-04-05
369
  [제6회 현장릴레이]"사회복지사의 카페경영과 인생이야기" - 사진모음   5
 김원한
1927 2005-04-04

[1][2][3][4][5][6] 7 [8][9][10]..[26]

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또미
 
copyleft by doing    
Club of committed social workers    doing    ::: since 2000 :::